본문 바로가기
미투데이 보내기
twitter 보내기
Facebook 보내기
KIST 공지사항 게시판 보기
제목 KIST 치매DTC융합연구단 치매 치료 신규 후보약물 대형 기술이전
출처 첨부
등록일 2017-06-01 조회수 2910
KIST 치매DTC융합연구단 치매 치료 신규 후보약물

대형 기술이전


-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융합연구사업이 창출한 첫 번째 대형 기술이전성과

- 신규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기술로서 글로벌 신약 개발 기대



미래창조과학부(장관 최양희) 산하 한국과학기술연구원(KIST, 원장 이병권)과 ㈜케미메디(대표이사 최건섭)의 계열사인 ㈜메가바이오숲(대표이사 박상민)은 5월 31일(수)  13시 30분부터 KIST 서울 본원에서 ‘알츠하이머성 치매 치료 후보약물’에 대한 기술이전 조인식을 가졌다.

동 조인식을 통해 밝힌 이번 성과는 KIST 박기덕 박사 연구팀이 국가과학기술연구회(NST, 이사장 이상천)에서 출연(연) 간의 융합연구를 통한 미래선도 기술개발을 목적으로 시행 중인 융합연구사업의 일환으로 치매 관련 통합 솔루션 개발을 위해 2015년 선정된 KIST 치매DTC융합연구단사업(단장 배애님)으로 수행된 연구성과이다. 

박기덕 박사팀은 KIST 이창준 박사팀과 공동연구를 통해 앞서 발표된 연구성과인 신규 치료기전(Nature Medicine, 2014)을 바탕으로 치매환자의 인지장애를 근원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신규 치료 후보약물을 개발하였으며, 범부처전주기 신약개발사업을 통해 장기효능 및 독성 검증연구를 수행하였고, 치매DTC융합연구단사업으로 현재 임상시험 진입을 위한 비임상 시험을 진행하고 있다. 

연구진이 개발한 이 합성신약은 알츠하이머 치매환자의 뇌에서 과생성되는 가바(GABA)*의 양을 줄여줄 수 있는 물질로, 가바로 인한 치매환자의 기억력 저하 및 인지 장애를 획기적으로 개선할 수 치료 후보약물이다. 
* GABA : 포유류의 중추신경계에 생기는 전달 물질의 하나
연구진은 후보약물을 알츠하이머병에 걸린 유전자 변이 실험용 쥐에 투여하여 다양한 행동실험을 통해 인지기능이 회복된 것을 확인했을 뿐 아니라, 적은 용량으로 장기간 투여한 시험에서도 월등한 인지기능 개선 효능을 확인하였다. 특히, 약물로서의 적합성(ADME/Tox)을 검증한 결과 이 신약 후보약물은 인체의 뇌 속으로 매우 높은 효율로 전달되었으며, 다른 신경계에 부작용이 없는 뛰어난 약물성을 나타냈다.

현재 사용되는 치매 치료약물은 손에 꼽을 정도이며, 대부분의 약물이 단기간의 증상 완화 수준에 그치고 있다. 최근에 기존 치료기전을 바탕으로 개발 중이던 글로벌 신약 후보약물들의 연이은 실패 소식이 전해지는 가운데, 본 후보약물은 새로운 치료기전을 바탕으로 차세대 글로벌 신약으로의 개발 가능성이 매우 높다. 

본 기술이전의 총 계약금은 60억 원으로 선급금 5억 원(현금)과 진행에 따른 마일스톤 기술료 55억 원이 포함되어 있으며, 추후 경상기술료는 순 매출액의 3%이다.

KIST-CI-[Converted].jpg


목록
KIST 공지사항 게시판 이전글 다음글 정보 보기
이전글 KIST 유럽-안전성평가연(KIT) 공동연구실 구축
다음글 최경민 박사, 이달의 KIST인상 수상
자료관리 담당
홍보팀 임두리
연락처
02-958-6416
e-mail
023371@kist.re.kr
페이지 만족도 조사

열람하신 정보에 대해 만족하십니까?

위로 인쇄